· 최종편집 : 2017.9.13 수 17:19
gz, 모델
> 뉴스 > 뉴스종합 > 사회문화
     
반려동물관련 특허출원, 꾸준한 증가세 보여
특허청 “애완동물호텔운영업 등 웰빙·럭셔리 분야 29% 출원 증가”
2017년 08월 29일 (화) 13:05:03 김진경 기자 haeorum2000@hanmail.net

우리나라 인구 5명 가운데 1명 이상은* ‘반려동물’과 함께 살고 있을 정도로 애완동물이라는 전통적인 개념보다도 가족의 개념으로서 ‘펫팸족’ 이라는 신조어까지 등장하는 시대를 맞이 하고 있다.

이와 같이 반려동물을 위해 기꺼이 지출하려는 소비인구가 크게 늘면서 반려동물을 위한 웰빙·럭셔리 서비스업*과 관련된 상표출원이 크게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 예시 : 반려동물 관련 ①숙박·호텔업, ②미용·화장업, ③장례·장의업, ④산책·돌보기업

특허청에 따르면 최근 4년간 반려동물에 대한 웰빙·럭셔리 서비스업 상표출원은, ‘13년 총 1,274건에서 ’16년 1,644건*으로 29% 증가하였고, 올해도 7월말 기준으로 총 1,077건이 출원되어 전년 동기(960건)와 대비시 약 12%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려동물에 대한 웰빙·럭셔리 서비스업의 출원증가율은 미용·화장업에 대한 출원이 ‘13년 399건에서 ’16년 580건(약 45%)으로 숙박·호텔업이 556건에서 753건(약 35%)으로 각각 증가하였는 바 반려동물을 타인에게 예쁘게 보이고 싶어 하거나, 휴가시 반려동물과 함께 숙박할 수 있는 장소가 필요한데 이런 수요를 반영한 것으로 분석된다.

한편 가족구성원으로서의 이별에 대한 예를 표하는 장례·장의업은 약 8% 증가하였고 다소 전통적인 방식의 서비스인 산책·돌보기업은 전체적으로 약 12% 감소하였다.

반려동물에 대한 웰빙·럭셔리 서비스업의 최근 4년간 전체출원에 대한 점유율은, 숙박·호텔업이 전체의 약 46%로 가장 많이 출원되었으며 그 다음은 미용·화장업(약 32%), 장례·장의업 및 산책·돌보기업(각각 약 11%) 순이었다.

특허청 최규완 상표디자인심사국장은 “최근 1인 가구의 증가로 이웃과의 상호교류가 줄어들면서 반려동물과 함께 하려는 수요가 늘고 있고, 반려동물을 친자식처럼 여기는 문화가 정착됨에 따라 반려동물과 관련된 지출이 증가 추세임을 반영하여 볼 때, 이에 대한 상표출원은 계속 증가 할 것이다”고 전망했다.

김진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월간GZ (http://www.ipe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반려동물 카페 (참고이미지)
신문사소개취재요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언남길 61 성도빌딩 309호 | 대표전화 02-2057-9274 | 팩스 02-3462-0560 | 긴급연락처 010-6245-3718
Copyright 2011 월간GZ.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j3718@naver.com